신문기사 및 보도자료

술독에 빠진 한국…남성 ½ 월1회이상 폭음

[영상클릭] 술 독에 빠진 한국 술독에 빠진 한국…남성 ½ 월1회이상 폭음 우리나라 성인 남자 2명 중 1명, 여자 4명 중 1명은 월 한 차례 이상 폭음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. 보건복지부가 발표한 ’2017년도 국민건강영양조사’에 따르면 지난해 19세 이상 성인의 월간 음주율은 62.1%로 2005년 조사가 시작된 이래 가장 높았습니다. 월간폭음률도 39%에 달해, 남자의 52.7%, 여자의 25%가 한 번의 술자리에서 맥주 […]

read more

“대학생 폭음↑…38%가 한 번에 10잔 이상”

한번에 술 10잔 이상 마시는 남자 대학생 44%, 여자 33%…성인 전체보다 더 마셔 질병관리본부 국립보건연구원과 연세대학교 보건정책및관리연구소가 전국 대학생 5천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‘대학생의 음주행태 심층조사’ 보고서를 보면, “한 번에 10잔 이상 술을 마셨다”는 대학생이 38.4%로 2009년의 26%보다 급증했습니다.남학생의 경우 경우 이 같은 응답이 44%로 9년 전보다 1.25배 늘었고, 여학생의 경우 약 33%로 2.1배 증가했습니다. […]

read more

술 마시면 시동 안 걸려.. 재범률 ‘뚝’

음주운전의 위험성은 익히 알고 있는바와같이 개인의 안전 뿐 아니라 타인의 안전에도 영향을 미치기에 더더욱 신경쓸 필요가 있겠지요. 그동안 여러 이야기가 나오고 있었는데, 캘리포니아에서는 2019년 부터 확대 실행된다고 합니다. 스스로의 결정에 대한 존중은 필요하겠으나, 타인의 안전에 위협을 줄 경우 강력한 규제에 대한 부분도 인정될 수 있으리라 봅니다. 美의 ‘음주운전 시동잠금장치’ [동아일보] 음주 시동잠금장치 시연-정기점검 11월 27일 미국 댈러스 […]

read more

합창이 사람을 만든다, 프랑스의 교육 실험

이런것은 어떨까요? 예방적 관점에서 본다면 감정을 스스로 표출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다양한 매개가 있을것 같습니다. 공교육에서 배우는 음악, 미술, 체육, 때로는 국어시간의 문학도 포함 될테구요. 생각해볼 꺼리가 있습니다.  내년부터 초중고 정규과정에 합창 수업… 함께 노래를 불러보면, 함께 사는 법 알게되더라 마크롱 공약… 예산 250억원 배정, 아이들 자신감 커지고 결속력 배워 계층·지역 상관없이 모든 학생이 모차르트나 […]

read more

새내기를 위한 건전음주 생활 동영상

대한보건협회 제작 ‘새내기를 위한 건전음주 생활 동영상’ 천천히 보시면 생활에 충분히 적용가능해보입니다.

read more